묵은 나물이 올려진 밥상을 대할 때마다 만든 사람에 대한 고마움이 갑절로 든다. 직접 말리지 않았을지라도 물에 불려 양념하고, 볶아내는 과정 끝에 탄생한 나물 한 접시에는 정성과 사랑이 묻어나기 때문이다. , 여름, 가을 각 계절의 맛을 담은 나물들은 말리는 과정에서 영양이 더해질 뿐 아니라 재료 본연의 맛과 향이 깊어진다. 조리하면 독특한 향과 꼬들꼬들한 식감이 더해져 입안의 즐거움이 더한다. 조상들은 정월대보름 묵은 나물을 먹으면 그 해 더위를 먹지 않는다고 믿었다. 돈만 내면 필요한 물건을 언제든 손에 넣을 수 있는 세상이지만 나물 하나에 숨겨진 생활의 지혜와 기술은 어느 것에 비견할 것인가. 오곡밥에 나물 만찬 호사를 누린 후에는 밥에 나물을 넣고 고추장을 올려 슥슥 비빈 후 구운 돌김에 싸 먹어보자. 아이들도 이 맛에는 밥 숟가락을 놓지 못하고 한 그릇 더!”를 외칠지 모른다.






[재료]

말린나물(삶은고사리, 삶은무시래기, 가지말림, 토란줄기말림, 호박말림, 도라지, 말린 취나물 등), (육수), 현미유 양념 조선간장, 참기름, 깨소금, 다진마늘

[만드는 법]

1 말린 나물은 각각 물에 담가 불린다.

2 1을 물이나 쌀뜨물에 무르도록 삶아낸다.

3 3~4회 잘 헹구어 물기를 꼭 짜 먹기 좋은 크기로 자른 뒤 각각 양념한다. 삶아서 데친 나물 100g을 기준으로 조선간장 2작은술, 참기름 1/2큰술, 다진마늘 1작은술을 넣고 기호에 맞게 가감한다.

4 팬에 현미유를 두르고 3의 나물을 넣고 볶다가 육수나 물을 부어서 국물이 없어질 때까지 볶는다.







나물 양념을 할 때는 이렇게 

나물에 간장 양념을 할 때는 조선간장을 사용하는 것이 기본입니다. 나물의 구수한 맛을 더해주지요. 도라지처럼 색을 살려야 하거나 취나물처럼 향을 살리고 싶을 때는 소금간을 합니다. 모든 나물은 양념을 넣고 조물조물 무친 후 한 번 볶아야 양념이 잘 스며듭니다. 나물을 볶을 때는 소고기육수나 다시마국물, 쌀뜨물, 명절 때는 탕국을 자박하게 붓고 볶으면 더 촉촉한 나물을 맛볼 수 있습니다. 나물을 볶을 때는 들기름을 사용하고, 마지막에 들깨가루를 넣으면 나물 맛이 좋아집니다.



Posted by 한살림연합소식

정월 대보름 어떻게 지내셨나요? '아주까리잎'


유지원 영동지역 생산자 자녀 / 세밀화 박혜영 편집부


저희 가족은 매년 다 같이 대보름날 저녁을 함께 보냅니다. 오곡밥을 먹으며 올해의 다짐을 다시 한 번 가져보고 소원 성취를 면서 즐겁게 보냈습니다. 올해는 어머니께서 다래나물, 취나물, 아주까리잎, 고구마 줄기를 준비해주셨습니다. 다래나물과 고구마줄기, 취나물은 알고 있었지만 아주까리잎은 처음 보았습니다. 과연 어떤 맛의 나물일지 궁금하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이 4가지의 나물들은 작년에 말려 놓은 묵나물이었습니다. 묵나물 요리는 말려서 묵혀놓은 것이기 때문에 특유의 나물향이 잘나지가 않고 그냥 풀냄새만 많이 났습니다. 그래서 어떻게 만들어 먹어야 좋을지 고민이 되었습니다. 일단 물에 담갔다가 부드럽게 삶습니다. 그런 다음에 양념에 묻히는 줄 알았는데 요번에는 어머니가 할머니들께 배운 새로운 요리법을 저에게 가르쳐 주셨습니다. 일단 프라이팬에 참기름이나 들기름을 두르고 나물을 넣은 뒤 간장을 넣어서 볶습니다. 그리고 간장 양념에 멸치와 다시마, 양파 등을 끓인 국물과 들깨가루를 포인트로 뿌려서 볶았습니다. 들깨가루가 많이 들어가면 좋고 국물을 자작자작하게 약간 잠길 정도로 해서 볶아주니 정말 맛있게 볶아지게 되었습니다. 들깨 가루의 고소한 맛이 포인트인 것 같았습니다. 그렇게 같은 방식으로 해서 맛있게 볶았는데 어머니, 아버지께서 동네 대보름행사에 가버리신 바람에 집에 남은 저와 동생들 셋이서 오곡밥에 나물을 넣고 맛있게 비벼먹었습니다. 하지만 저희 셋이서 먹는 비빔밥은 왠지 쓸쓸했습니다. 정월 대보름날에는 다 같이 있어야하는데 섭섭했습니다.





글쓴이는 속 깊은 눈으로 식물을 바라보는 따뜻한 눈을 가진 19살 소녀입니다.
유양우, 차재숙 영동지역 생산자의 자녀이고 집에서 가족들과 함께 공부하고
있습니다. 뜸을 뜨며, 농사를 짓는 것이 꿈입니다.


Posted by 한살림연합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