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살림호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1.26 소식지 543호 머리를 맑게, 몸은 깨끗하게 호두죽

머리를 맑게, 몸은 깨끗하게 호두죽 

병신년 새해를 맞았습니다. 우리는 매일을 살며 한 번씩 새롭게 다시 시작하고 싶다는 생각을 하곤 하지요. ‘다시 시작할 수 있다면’이라는 말로 시작되는 가지 않은 길에 대한 기대가 우리에게 있습니다. 그렇기에 1월이 더 소중합니다. 새롭게 꿈꿀 수 있고, 새롭게 다짐할 수 있고, 새롭게 시작할 수 있으니까요. 새해를 맞이하며 호두죽을 정갈하게 끓였습니다. 만드는 과정이야 단순하달 수 있지만, 그 됨됨이는 참 귀한 요리입니다. 죽이라는 음식이 원래 과정이 복잡하다기보다는 시간과 정성이 드는 음식이지요. 게다가 호두는 피부를 윤택하게 하며, 피를 맑게 하는 데 도움을 주니 새해 음식으로 제격입니다. 정성껏 끓인 귀태가 흐르는 호두죽 한 그릇을 마주하니 마음마저 정갈해지는 듯합니다. 소금간을 조금 하면 ‘쓰윽’하고 감도는 고소하고 은은한 호두 향에 흐뭇한 미소가 떠오릅니다. 2016년, 우리의 매일이 허겁지겁이 아닌 정성을 다한 품격있는 하루하루이길 소망합니다.

호두죽 이렇게 준비하세요. 


재료 불린 쌀 1컵, 호두살 1컵, 대추 2개, 물 5컵, 소금 약간

방법 ❶ 호두에 끓는 물을 부어 30분 정도 담가 호두의 떫은맛을 없앤다.

     ❷ 대추는 돌려 깎아 살만 분리한다.

     ❸ 믹서기에 호두, 대추와 물 2컵을 붓고 곱게 간다.

     ❹ 믹서기에 불린 쌀과 물 2컵을 부어 곱게 간다.

     ❺ 냄비에 쌀 간 것을 넣고 멍울지지 않게 나무주걱으로 저어가며 중간불에서 끓인다.

     ❻ ⑤가 끓기 시작하면 ③의 호두, 대추 간 것을 넣고 남은 물로 믹서기를 헹궈 그 물을 넣고 끓인다(약간 되직한 농도가 적당하다).

     ❼ 마지막에 소금으로 간한다


        

호두살에 끓는 물을 붓고, 30분 정도 담가 두면 호두에 붙어 있던 불순물들이 깨끗하게 제거되어 껍질째 사용할 수 있는 상태가 됩니다. 정과, 조림 등 다양한 호두 요리를 할 때 활용하세요.

손질한 호두와 대추를 물을 붓고 함께 갈아서 흰죽이 끓기 시작하면 넣어 끓입니다. 흰죽을 뜸들일 때 갈은 호두를 넣어야 고소하고 은은한 호두 향이 잘 살아납니다.


Posted by 한살림연합소식

댓글을 달아 주세요